NEWS ROOM

DXVX, EU에 마이크로바이옴 제품 220만달러 수출 계약

Administrator2023-09-25view:364

올해 800만불 수출 목표 달성 기대

"아시아 1 헬스케어 기업 도약 목표

DXVX(디엑스앤브이엑스)가 자사 마이크로바이옴 브랜드 제품의 해외 수출을 본격화하면서 성장세를 견인하고 있다.

DXVX는 최근 유럽연합(EU) 지역에 220만달러(약 30억원)에 달하는 '포뮬라메이트-오브맘' 등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자사 헬스케어 제품에 대한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회사는 현재 중국, 일본, 동남아, 중동지역의 신규 파트너들과도 수출 협의를 진행 중이다.

특히 자회사 한국바이오팜 공장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미국 식품시설 등록(FFR, Food Facility Registration) 절차도 완료했다. 이런 해외시장 활동이 가속화되면서 수출에 대한 높은 성장세가 기대된다. 작년 무역의 날 3백만불 수출탑을 수상한 바 있는 DXVX는 이미 그 두배 이상의 수출 성과를 돌파했기 때문에 올해도 수상이 기대되는 상황이다.

DXVX는 현재 해외 주요 국가의 온라인 플랫폼에 DXVX와 오브맘(Ofmom) 자사 브랜드몰을 구축 중이다. 올해 말까지 미국 아마존, 일본 라쿠텐과 아마존재팬, 중국 티몰(알리바바)과 틱톡(도우인), 동남아 쇼피와 라자다 등 글로벌 온라인 쇼핑몰에 자사 브랜드몰을 오픈해 뉴트리션 브랜드 오브맘(Ofmom) 시리즈 제품과 11월 론칭 예정인 코리이태리 개발, 생산되는 DXVX 브랜드 12종 제품을 해외직구 방식과 병행해 B2C로 글로벌 소비자들에게 직접 판매할 계획이다.

DXVX는 '연구·개발·생산·유통' 밸류체인을 보유하고 있어 국가별 헬스케어 시장 트렌드에 맞춘 신속한 제품 개발이 가능하다. 또 글로벌 온·오프라인 영업마케팅 전문 조직 및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어 글로벌 시장 확장에 경쟁력이 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이밖에도 DXVX는 자사 마이크로바이옴 연구소를 중심으로 코리이태리 AAT 연구소와 협력해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신약 및 맞춤형 헬스케어 제품과 신소재를 연구 개발하고 있다. 최근에는 중국법인 자회사를 통해 기초의약품 항생제를 론칭 중국 모자보건 시장에 본격 진출하고, 후속 기초의약품 및 베스트인클라스 약품 라인업과 판매망을 확대중이다. 1단계 아시아 1위 헬스케어 기업을 목표로 진단을 통한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예방과 치료 등 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DXVX 관계자는 "코로나 이후 면역 제품 소비의 증가와 K-헬스케어 제품 대한 글로벌 소비자 선호도가 높아지는 상황에서 당사의 현재와 같은 글로벌 영업 판매망 확보 추세를 고려 할 때 올해 목표 수출 목표 800만불을 무난히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2024년 해외시장 매출 목표를 더욱 공격적으로 설정해 퀀텀 성장을 기대한다"고 했다.

출처:비즈워치

원문보기 

돌아가기
탑버튼
홈화면아이콘